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군민과 함께하는 행복한 영광으로 만들어 가겠습니다.

인쇄 QR코드 보기
영광군, 군정관련 보도자료를 제공합니다.
"신뢰할 수 있는 투명행정으로 늘 여러분 가까이에 있는 영광군이 되겠습니다."
내용 : 보도자료 게시판의 제목, 작성자,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 메모, 첨부파일 등의 내용 페이지입니다.
제목 영광군! 제주 국제전기자동차 엑스포에서 e-모빌리티의 세계화에 앞장서다[투자경제과]
작성자 기획예산실 작성일 2017-03-20

 크기변환_영광군! 제주 국제전기자동차 엑스포에서 e-모빌리티의 세계화에 앞장서다.JPG

영광군(군수 김준성)3 17일부터 개최되는 제4회 제주 국제전기자동차 엑스포에 전남도, 자동차부품연구원과 DY(), 시그넷EV e-모빌리티 관련 13개 기업과 함께 참가해 e-모빌리티 클러스터 홍보관을 공동으로 운영하였, 초소형 전기자동차 제작사인 DY()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특히 타시군과 차별화해 자동차산업의 틈새시장으로 떠오르는 미래이동수단인 e-모빌리티를 관련기업과 함께 대규모로 참가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첫째날인 17, 영광군수는 제주도지사, 광주시장, 대구시장 등 20여명의 대표자들이 참석하는 Global EV Summit에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기초지자체장으로는 유일하게 참석하였다. 이 자리에서 영광군의 e-모빌리티 사업을 설명하였고, 앞으로 e-모빌리티 세계화를 위해 영광군이 앞장서겠다고 발표하였다.

둘째날인 18일에는 인천 소재 기업인 DY()와 영광 대마전기자동차산업단지에 e-모빌리티 생태계 기반을 구축하고 생산기지를 조성하는 내용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김용진 대표이사를 비롯한 회사 관계자와 이낙연 전라남도지사, 김준성 영광군수, 김강헌 영광군의원, 김양모 영광군의원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DY()는 영광 대마산업단지 49587부지에 소형 전기차 연간 1만대를 생산하는 공장을 오는 2020년까지 건립하는 등 영광군의 Green City 구축을 위한 e-모빌리티 생태계 기반 구축사업과 생산기지 조성사업에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이 시설이 완공되면 지역 주민 250여 명이 새 일자리를 갖게 되어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대고, 특히 영광이 늘어나는 국내외 소형 전기차 시장을 선점하고 e-모빌리티의 메카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빠르게 다가오는 미래 교통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초소형 전기차를 개발하고 관련법 개정과 저용량 배터리 개선, 홈 충전방식 적용 등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영광군은 전라남도와 자동차부품연구원과 함께 영광 대마전기자동차산업단지에 초소형 전기자동차 등 미래 이동수단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e-모빌리티 연구센터를 구축, 오는 8월 문을 열 예정이다. 이곳에서는 전기자동차, 전기자전거 등의 e-모빌리티에 대한 시험, 연구, 평가, 인증, 성능검사 등을 수행하게 된다.

이날 투자협약식에서 이낙연 도지사는 전남은 2015년 에너지산업 육성 10개년 계획을 발표하고, 탄소제로 에너지자립섬과 신재생에너지 자급률을 30%까지 올리는 등의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이는 에너지산업을 키우고 에너지 기업에 시장이 되어 주는 등 지자체가 구매자가 되어 주겠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몇 년 이내에 전기차 시장은 경쟁이 심화될 것으로 예상되나 DY()와 같은 역량있는 기업은 능히 견뎌내고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영광군에서도 디와이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덧붙였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e-모빌리티 산업을 본격 육성하기 위해 올해부터 추진하는 그린카 10만대 클러스터 구축에 디와이와 함께 하게 돼 기쁘다.”국내 e-모빌리티의 선두주자인 디와이와 협력해 한국형 e-모빌리티 세계화에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DY()1978년 창립, 인천에 본사를 두고 있다. 연매출 6424억 원 규모로 자동차 세차기, 골프카, 굴삭기 실린더, 4륜 모빌리티 등을 생산하는 중견기업이며, 디와이 파워 등 계열사 4곳을 두고 있다. 최근 실증사업을 통해 개발한 2인승 전기차를 ‘2016 미래 성장동력 첼린지 퍼레이드에 미래 우편 배달차와 경찰차량 콘셉트로 선보여 연료 효율성과 디자인 측면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17일부터 23일까지 7일간 제주 여미지식물원에서 열리는 제주 국제전기자동차 엑스포는 제주도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국토교통부, 국회신재생에너지포럼이 주최하고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조직위원회가 주관한다. 150여 기관업체가 참여해 투자유치 및 바이어 초청 상담회, 국제포럼, 세미나 등이 치뤄진다.

 

담당부서 : 투자경제과 투자유치담당 / 연락처 : 061-350-5698